보건옥

2006/12/28 10:31

지하철 을지로4가역 4번출구역으로 나와서 청계천쪽으로 가다보면 '해성공구'가 보인다.
그러면 바로 오른쪽 골목으로 들어가면 보이는 '보건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름이 참으로 요상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들어가면 요렇게 생겼다..
2층으로 가면 더 넓은 방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뉴판을 못 찍었는데 이 집의 주특기는 '불고기', 일인분에 만삼천원....
점심메뉴로만 파는 김치찌개 또한 일품이라고...
삼겹살도 인기메뉴라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의 메뉴는 불고기...
먼저 불판에 육수를 넣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본반찬...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김치가 적당히 익어서 딱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불고기가 나왔다..
파, 양파, 버섯과 함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글보글 끓으면서 익기 시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념이 강하지 않고 달지 않아 김작가 입에 딱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포장지와 함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들큰 짭짤한 소스와 함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니면 파김치와 함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느정도 먹고나면 국수를 넣어서 건져 먹는 맛도 일품...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다가 어느정도 고기를 건져먹고 나면 파김치, 배추김치를 넣고 끓인다..
육수가 모자라면 좀 더 부어주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색다른 맛의 전골로 변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물맛이 끝내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돈내고 사먹기 힘든, 아주 원초적인 맛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국 싹싹 비웠다...
두가지 맛을 한번에 볼 수 있는 DIY 불고기...^^...
김씨네 별점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골목을 나오면서 따뜻한 캔커피 하나로 마무리...^^
TAG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Comments

  1. 김선생 2006/12/29 16:08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간이 세지 않아서 아주 맛있었어요.^^

    perm. |  mod/del. |  reply.
    • 김작가(Sean) 2006/12/29 16:52

      양념이 강하지 않아서 좋았고..
      직접 맛을 만들수 있어서 좋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