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드믹스 발표회♬

2013/12/18 22:43
언제나 몇 번이라도 -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사용자 삽입 이미지

효준이가 집앞 교회에서 다니는 유리드믹스라는 프로그램 발표회..
이제 갓 돌이 지난 아이들의 발표화라니...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프로그램은 연령별로 다 있는데 효준이는 어린 순서로 두번째 클래스..
효준이보다 어린 애들 클래스도 있었다는..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연을 앞두고 다소 초초한듯..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효준이가 첨 사회활동 하는 곳이라 그런지 느낌이 짠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살인미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리 올라가본 무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대에서 안내려 오시겠다고 진상질 중..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연전 예쁜코 시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곧 공연 시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연은 이렇게 엄마 무릎에 앉아서 엄마랑 율동...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멋지게 공연하고 귀가..ㅋ

Trackback

Trackback Address :: http://www.kimcne.com/trackback/808

Comments

  1. 김선생 2014/01/06 22:56

    문화센터에서 이 수업을 들으면 이런 발표회는 없을텐데 덕분에 특별한 경험을 했네요
    연습 때는 선생님과 무관하게 딴 짓 하시더니 조명발 받으면서 집중해서 따라하는 놀라운 모습을 ㅋㅋ
    근데 것두 중반부 지나니 끝ㅋ 기어나가려는 거 잡느라 진땀 ㅋ
    그래도 수고했어 아들~~

    perm. |  mod/del. |  reply.
  2. 김선생 2014/01/06 22:59

    근데 딴 엄마들은 애들 하게 두고 뒤에서 도와주기로 했는데 아예 무릎에 앉히고 손잡고 같이 하더라는..ㅎ
    글구 리허설 때랑 달리 중앙 자리부터 들어가 앉구 ㅋ
    적극적인 젊은 엄마들 ㅋ 완전 깜놀 ~

    perm. |  mod/del. |  reply.
    • 김작가 2014/01/07 15:12

      ㅋ 그래서 효준이가 끝자리였던건가??
      그렇게 가운데에서 살려고 노력하지 않아도 행복해요..^^